효성병원

효성병원

로그인 회원가입

HELLO 효성

언론보도 홈 > HELLO효성 > 언론보도

언론보도

[의사신문]'2018년 황금개띠 해' 첫둥이 울음 터뜨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효성병원 작성일18-01-03 00:00 조회1,676회

본문

'2018년 황금개띠 해' 첫둥이 울음 터뜨려


대구 효성병원(병원장 박경동)은 ‘2018 무술년 황금개띠의 해(戊戌年)’의 첫날인 지난 1일 오전 0시 33분 첫둥이의 울음을 터뜨렸다.

2018년, 새해를 알린 첫둥이는 2.87kg의 건강한 여아(태명: 쁘니)로 산모 하모씨(33살)와 남편 임모씨(34살)사이에서 태어났다.

산부인과전문의인 송은정 주치의는 “저출산 시대에 이렇게 첫둥이를 받게되어 감회가 새롭다.” 며 “무술년 좋은 기운을 받아 밝고 건강하게 자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효성병원은 보건복지부로부터 2주기 의료기관 인증획득에 이어 산부인과 전문병원으로 선정 된 의료기관이다.





/김기원 기자  kikiwon@hanmail.net

 

                     <출처 : 의사신문>                        -2018년 01월 02일 게재-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