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병원

효성병원

로그인 회원가입

HELLO 효성

언론보도 홈 > HELLO효성 > 언론보도

언론보도

[브레이크뉴스] 효성병원, 3주기 의료기관 인증 획득

페이지 정보

작성자 효성병원 작성일21-07-06 10:05 조회42회

본문


효성병원, 3주기 의료기관 인증 획득 


대구 효성병원(이사장 박경동)은 양질의 의료서비스와 환자안전, 감염관리 등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보건복지부로부터 ‘3주기 의료기관 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a8f84db028ae78bc3e394ddcc8eae378_1625533349_1761.jpg

▲ 효성병원 전경사진 (C) 효성병원


의료기관 인증제도는 보건복지부 산하기관인 의료기관 평가인증원에서 시행하는 것으로 환자의 권리와 안전, 의료서비스의 질 향상 활동, 의료서비스의 제공과정 및 성과, 의료기관의 조직·인력관리 및 운영, 환자 만족도 등의 조사항목에 대해서 엄격한 평가를 거친다.


효성병원은 보건복지부로부터 2012년, 2017년, 2021년 3주기 연속 인증의료기관 지정. 2005년 산부인과 전문병원 시범기관을 시작으로 2011년, 2015년, 2018년, 2021년 4주기 연속 전문병원으로 지정받은 의료기관이다.


효성병원 이태성병원장은 “코로나 19로 모두가 힘든 시기 철저한 감염관리를 기본으로 엄격한 의료기관 인증평가 기준을 평소 준수하며 준비 해 온 결과다.” 며 “앞으로도 환자안전을 최우선으로 전 진료분야의 의료 질 향상을 위해 전 직원들이 지속 노력해 나갈 것이다.” 고 밝혔다.


한편 난임의학연구센터를 운영중인 효성병원은 올 3월부터 고위험.고령임신 클리닉과 신경과 개설 등 저출산,고령화 시대 시민들의 건강증진뿐만 아니라 양질의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의료시설 및 인프라구축 등에 투자와 노력을 하고 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Daegu Hyosung Hospital (Chairman Park Kyung-dong) announced that it has obtained the ‘3rd cycle medical institution certification’ from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in recognition of its excellent quality medical service, patient safety, and infection control.


The medical institution accreditation system is implemented by the Medical Institution Evaluation and Accreditation Institute, an institution affiliated with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which examines the rights and safety of patients, activities to improve the quality of medical services, the process and performance of medical services, organization and personnel management and operation of medical institutions, and patient satisfaction Items are subject to rigorous evaluation.


Hyosung Hospital was designated as an accredited medical institution by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for three consecutive years in 2012, 2017, and 2021. It is a medical institution designated as a specialized hospital for four consecutive years in 2011, 2015, 2018, and 2021, starting with a pilot institution specializing in obstetrics and gynecology in 2005.


Hyosung Hospital Director Lee Tae-sung said, “This is the result of preparing by regularly complying with strict medical institution certification evaluation standards based on thorough infection control during a difficult time for everyone due to COVID-19.” “All staff will continue to work hard to improve the quality of medical care in all areas of treatment, putting patient safety first,” he said. said.


Meanwhile, Hyosung Hospital, which operates a fertility research center, has invested in medical facilities and infrastructure so that they can lead a quality life as well as improve the health of citizens in the age of low fertility and aging, such as opening a high-risk and aged pregnancy clinic and neurology since March of this year. making an effort with


박은정 기자

출처 : 브레이크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